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쓰리데이즈' 박유천, 여심 녹이는 카리스마

최종수정 2014.03.17 07:21 기사입력 2014.03.17 07:21

댓글쓰기

'쓰리데이즈' 박유천, 여심 녹이는 카리스마

[아시아경제 e뉴스팀]SBS 수목드라마 '쓰리데이즈'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경호관으로 변신한 가수 겸 연기자 박유천이 여심을 공략하고 있다.

17일 박유천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박유천이 '쓰리데이즈'에서 매회 액션과 추리, 다양한 감정 연기를 선보이며 여심을 공략하고 있다. 현재까지 방영된 4회 장면들 중 가장 큰 호응을 얻은 명장면을 모았다"며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이 사진 속에는 경호관으로서 대통령을 호위하는 장면, 기차에서 10:1의 고난이도 액션을 선보이는 장면, 암살범으로 몰려 증거물을 태우며 고뇌하는 장면, 아버지를 잃고 슬픔에 빠진 장면 등이 담겨있다.

극중 박유천은 대통령 수석 경호관답게 정의롭고 액션과 추리에 능한 첩보물 주인공 같은 다양한 활약을 하고 있다. 그는 액션배우 못지않은 난이도 높은 액션 연기를 선보이는가 하면 고독한 탈주자로서 가지는 아픔을 깊이 있는 눈빛으로 표현해 큰 호응을 얻었다.

한편, '쓰리데이즈'는 시청자들의 인기에 힘 입어 동시간대 시청률 1위로 올라섰다.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