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향수 인기 쑥쑥…신세계百 이색 체험 마련

최종수정 2014.03.13 07:26 기사입력 2014.03.13 07:2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최근 화장품 시장이 침체되고 있는 가운데 향수가 나홀로 매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프리미엄 향수의 상승세는 더 가파르다.

13일 신세계 백화점에 따르면 화장품 전체 신장율은 최근 한자릿수에 그치는 반면 화장품 브랜드의 일반 향수는 두자릿수 신장율을, 프리미엄 향수는 최대 3배 이상 매출이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신세계백화점의 화장품 신장률은 2010년 23.2%, 2011년 17.6%로 두자릿수를 기록했지만 2012년 3.1%, 지난해 0.4% 등 신장세가 꺾였다.

하지만 2010년 0.6% 신장에 그쳤던 일반 향수 매출은 2011년 32.7%, 2012년 13.0%, 지난해 12.7%가 신장돼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프리미엄 향수는 2010년 69.6%, 2011년 65.6%, 2012년 35.1%, 지난해 212.2%의 신장률을 기록하는 등 고공행진하고 있다. 특히 인기가 높은 제품은 조말론, 딥티크, 크리드, 아쿠아디파르마 등 독특한 향기의 프리미엄 향수다.
향수의 인기에 발맞춰 신세계백화점은 눈으로 보고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퍼퓸페어'를 오는 16일까지 영등포점에서 진행한다. 또 화이트데이를 앞두고 선물용으로 적합한 향수 선물세트를 다양하게 선보인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