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물가 꼼짝마!"…경기도 전국최대 '물가모니터단' 위촉

최종수정 2018.08.15 19:18 기사입력 2014.02.23 14:01

댓글쓰기

[수원=이영규 기자]경기도가 전국 최대 규모의 주부 물가모니터단을 출범했다. 소비자 물가안정과 경기도가 역점사업으로 추진하는 착한가격 업소 확대를 위해서다.

경기도는 지난 20일 113명으로 구성된 주부 물가모니터단 위촉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고 23일 밝혔다.
주부 물가모니터단은 2010년 체감물가 파악을 위해 도가 도입한 제도로 2011년 착한가격업소 제도 시행에 따라 착한가격업소의 모니터링 역할도 겸하고 있다.

특히 2012년부터는 착한가격업소 발굴과 홍보, 설문조사 시행, 물가안정 캠페인 참여, 물가 조사 등 소비자 물가 안정 등에도 나서고 있다.

이번에 위촉된 113명은 전국 주부 물가모니터 요원 723명의 15.6%로 전국 광역단체 가운데 가장 많다. 주부 물가모니터 요원은 올해 말까지 착한가격업소 내실화, 착한가격업소 발굴 및 홍보 등을 통한 물가안정 분위기 형성 등을 추진한다.
여재홍 도 경제정책과장은 "주부 물가모니터단이 그동안 소비자 체감 물가 안정에 많은 역할을 해왔다"며 "특히 이번 4기 모니터단은 규모가 큰 만큼 지역 생활물가 안정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