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것'만 있으면 당신도 빛나는 싱글라이프

최종수정 2014.02.23 08:00 기사입력 2014.02.23 08:00

댓글쓰기

자취생 3년차 직장인 이민영 씨의 주말. 까치집 진 머리를 긁적이며 늦은 아침을 먹기 위해 밥솥을 열었다. 며칠 전 올린 밥이 누렇게 떠 손도 못 대겠다. 마땅히 할 수 있는 요리가 없다. 밖에 나가려고 옷장을 열었다. 입을 옷이 없다. 어제 세탁기를 돌릴걸 생각하면서 후줄근한 트레이닝복을 꺼내 입고 집을 나섰다. 밥 먹으러 가는 발걸음이 무겁다.

빛나는 싱글라이프를 꿈꾸는 나홀로족들이 늘고 있지만 현실로 옮기기는 쉽지가 않다. 도전과 포기의 연속이다. 이럴땐 싱글을 위한 생활 가전·용품의 도움을 받자. 당신도 머지않아 남들이 부러워하는 깔끔남이 될 수 있다.
◆트레이닝복은 이제 그만=혼자 사는 사람들이 같은 옷만 입게 되는 것은 아무래도 자주 세탁을 할 수 없기 때문이다. 기존 세탁기의 용량은 4인가구 기준에 맞춰 출시돼 세탁물이 적은 1인가구들은 적당량이 차기 전까지 잘 돌리지 않는다.

이럴때 소형세탁기가 유용하다. LG 꼬망스는 셔츠나 속옷 등을 수시로 빨래하는 20~30대 1인 가구가 타깃이다. 세탁시간이 짧고 에너지효율이 높다는 점이 특징이다. 세탁시간은 시중 세탁기를 통틀어 가장 짧아서 17분(스피드 코스)이면 세탁, 헹굼, 탈수를 마칠 수 있다. 샤워하는 동안 빨래를 마칠 수 있는 수준이다.

'이것'만 있으면 당신도 빛나는 싱글라이프
꾸깃꾸깃한 셔츠도 이제 그만 입자. 세탁소처럼은 아니더라도 집에서도 간편하게 셔츠 주름을 펼 수 있다. 한경희생활과학의 '한경희스팀다림 파워핸디'는 기존의 스팀다리미의 번거로움을 줄이고 디자인과 휴대성을 높였다.
스팀펌프를 내장해 예열 시간이 10초로 국내 스팀다리미 중 가장 빠르며 최대 10분까지 강력한 스팀이 고르게 분사돼 여러 벌의 셔츠도 한 번에 다림질이 가능하다. 옷걸이에 건 상태로 슥슥 문지르기만 하면 된다. 옷의 소재와 다림의 용도에 따라 클립을 교체 사용할 수 있고 본체 무게가 600g에 불과해 출장이 잦은 비즈니스맨에게 유용하다.

◆라면은 이제 그만=시간이 없어서, 요리재주가 없어서 등의 이유로 싱글남들은 라면으로 끼니를 때우는 일이 많다. 밖에서 사먹는 밥도 지겹다면 이참에 집밥을 도전하자.

밥이 보약이란 말도 있듯이 갓 지은 밥은 맛도 좋고 몸에도 좋다. 시중에 있는 1인가구를 위한 밥솥을 사용해 윤기 흐르는 밥을 짓자.

'이것'만 있으면 당신도 빛나는 싱글라이프
쿠쿠홈시스의 압력밥솥 ‘쿠쿠 미니’는 쾌속 취사기능으로 바쁜 직장인들도 13분 만에 1인분의 밥을 따끈하게 지어 먹을 수 있다. 세 공기까지 밥을 지을 수 있기 때문에 ‘하루 세끼용’으로도 괜찮고 친구 한두 명이 집을 찾았을 때의 손님맞이용으로도 좋다. 작지만 기능은 알차다. 쿠쿠의 10인용 최고급 모델에 적용되던 기능이 거의 모두 담겨 있고, 분리세척·자동살균세척·밥물고임 방지 배수로 등 청결시스템도 갖추고 있다.

한끼 간단히 먹고 싶은데 적당한 조리도구가 없어 괜히 많이 요리하게 되는 경우가 있다. 남은 음식을 처리하는 것도 꺼림칙하다. 락앤락의 ‘쿡플러스 스피드쿡’은 1~2인용에서 최대 2~4인용까지 소용량으로 출시돼 반찬과 찌개 등을 알맞게 조리할 수 있다. 이 제품은 열 전도율이 뛰어난 알루미늄 소재를 사용해 빠르고 쉬운 조리가 가능한 것은 물론 무게도 가벼워 직장, 집안일로 바쁜 싱글족들이 매일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실용적인 제품이다.
'이것'만 있으면 당신도 빛나는 싱글라이프



이정민 기자 ljm10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