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결' 우영-박세영, 달콤한 케미 '실제 커플 이상'

최종수정 2014.02.22 18:04 기사입력 2014.02.22 18:04

댓글쓰기

'우결' 우영-박세영, 달콤한 케미 '실제 커플 이상'

[아시아경제 e뉴스팀]2PM 멤버 우영과 배우 박세영이 달콤한 케미스트리(남녀간의 화학작용·궁합)로 시청자들을 설레게 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서는 우영과 박세영이 신혼집에 입주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우영은 박세영과 함께 벽에 그림을 그릴 준비를 했다. 그러던 중 박세영은 우영에게 "이거 잘못했다"며 자신들의 잘못을 지적했고, 우영은 "잘못했지? 잘못 했어? 안했어?"라며 그를 추궁하기 시작했다. 이에 박세영은 "너말이야. 너"라고 말해 우영을 머쓱하게 만들었다. 두 사람은 이후로도 계속 티격태격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우영은 성급한 행동을 한 뒤, "아내 말이 맞네"라고 곧바로 인정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그는 "100% 아내 말이 맞아"라고 말하며 무릎을 꿇었다.

박세영은 웃음을 참지 못했다. 그는 우영에게 "잘못했어, 안했어?"라고 물으며 통쾌한 복수를 했다.
우영은 벽에 불꽃을 그린 뒤 자신들의 사진을 붙이자고 제안했다. 그는 박세영이 난감한 표정을 짓자 "어려울 거 같지? 그럼 안하면 돼"라고 말했다. 두 사람은 크게 웃었다.

박세영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그림을 그리는 게 정말 부답스럽다. 산이 눈앞에 와 있는 느낌이었다"고 털어놨다. 반면 우영은 "벽에 장난치고 싶은 마음이 확 올라오더라"며 당시의 느낌을 회상했다.

결국 두 사람은 불꽃을 그리기로 결정하고 작업에 나섰다. 우영은 실수를 한 뒤 "내가 이게 처음이야. 모든 걸 너와 처음 해보고 싶어서"라며 너스레를 떨었고, 박세영은 어이없어하면서도 함박웃음을 지었다.

두 사람은 실제 커플 이상의 케미스트리를 보여주며 시청자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한편 이날 정준영과 정유미는 합동 생일파티를 했다.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