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협동조합 세무·회계 어렵죠? 광산구가 풀어드립니다

최종수정 2014.02.15 16:41 기사입력 2014.02.15 16:41

댓글쓰기

협동조합 세무·회계 어렵죠? 광산구가 풀어드립니다

"광산구, 협동조합 세무·회계 교육 20일부터 이틀간 개최"

[아시아경제 조재현 기자]세무·회계는 대다수 기업들이 각별히 신경 쓰는 분야다. 관련 업무가 복잡하고 어렵기도 하거니와, 위법을 하면 강력한 제재는 물론 신용까지 잃기 때문이다.

협동조합 역시 법인이기 때문에 법인세와 부가가치세를 납부하고, 복식부기 방식으로 장부를 기장해야 한다. 하지만 대다수 협동조합이 영세한 상황에서 세무·회계 업무에 대한 어려움을 호소하는 현장의 목소리가 높다.

광주 광산구와 광산구공익활동지원센터가 오는 20일부터 이틀간 여는 ‘협동조합 세무·회계 교육’은 사회적 경제 주체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 교육은 법인세와 부가가치세의 이해, 회계장부 작성법 등 협동조합을 경영하면서 반드시 알아야 할 세무·회계 실무를 다룬다.
구체적으로는 △협동조합이 납부해야 할 세금 △원천세 및 증빙관리 요령 △세금 신고 작성 및 유의사항 △회계장부 작성법 △재무재표의 이해 △재무재표 작성 및 결산보고서 실습을 소개한다.

최회용 세무사와 이한숙 공인회계사가 강사로 나서 복잡하고 어려운 내용을 알기 쉽게 이해하도록 돕는다.
광주 광산구 송정동 광주어룡신협 건물에 자리 잡은 ‘광산구 협동조합의 집’에서 여는 이 교육은 오는 20일부터 이틀간 오전 10시부터 두 시간씩 진행한다.

교육장인 ‘광산구 협동조합의 집’은 협동조합, 마을기업 등 사회적경제 주체들에게 협업 공간과 교육 및 컨설팅을 제공하는 거점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교육 문의 및 신청은 광산구 사회경제과(960-8525·8428)로 전화하거나, 광산구공익활동지원센터(<www.maeulings.or.kr>)에 접속하면 된다.

김미숙 협동조합지원팀장은 “오는 3월까지 시한인 협동조합의 법인세 납부와 결산보고 등을 앞둔 상황에서 마련한 교육은 사회적 경제 강화에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협동조합 세무·회계 교육에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란다”고 당부했다.

조재현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