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월대보름 하루 앞두고…네티즌 "부럼의 의미는?"

최종수정 2014.02.13 17:28 기사입력 2014.02.13 17:28

댓글쓰기

▲정월대보름, 부럼의 의미

▲정월대보름, 부럼의 의미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정월대보름이 하루 앞으로 다가오면서 부럼의 의미에 대해 네티즌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부럼이란 부스럼에서 온 말로, 정월대보름날 이른 아침에 한 해의 건강을 비는 뜻에서 딱딱한 과일을 먹는 풍속이다.

부럼은 대게 자기 나이 수대로 깨문다. 여러 번 깨물지 말고 한 번에 깨무는 것이 좋다고 해 한 번 깨문 것은 껍질을 벗겨 먹거나 첫 번째 것은 마당에 버리기도 한다.

깨물면서 1년 동안 무사태평하고 만사가 뜻대로 되며 부스럼이 나지 말라고 기원한다. 이렇게 하면 1년 동안 부스럼이 나지 않으며 이가 단단해진다고 한다.

정월대보름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벌써 정월대보름이구나", "부럼의 의미, 부럼 준비해야지", "정월대보름, 올해는 밸런타인데이랑 같은 날이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