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병수 "부산 위해 헌신할 것"…해수부 장관설 부인

최종수정 2014.02.12 15:26 기사입력 2014.02.12 14:58

댓글쓰기

서병수 의원

서병수 의원


[아시아경제 김인원 기자] 서병수 새누리당 의원은 12일 차기 해양수산부 장관으로 거론되는 것을 일축하며 부산시장 선거에 집중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서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부산의 발전과 부산 시민의 행복한 삶을 위해 저의 모든 것을 헌신하겠다는 뜻을 분명히 밝힌 바 있다"며 "부산 시민들께서 보내주신 사랑과 지지에 보답하는 것이 저에게 주어진 책무이자 도리"라고 말했다.

윤진숙 전 해양수산부 장관이 경질됨에 따라 그동안 서 의원은 같은 친박(친박근혜)계인 유기준 의원과 함께 차기 해수부 장관 하마평에 올랐었다.

서 의원은 "1년 전 박근혜 정부 출범을 앞두었을 때나 지금이나 저의 의지는 확고하다"며 "사무총장직을 그만두면서 당의 원내대표로 일할 것을 권유하는 분들이 많았지만 단호히 거절한 이유도 이와 같다"고 설명했다.

서 의원은 "장관직을 제안 받은 적도 없고 논의한 적도 없다"면서 "제안이 오더라도 거절할 것이며 부산을 위해 올인할 생각"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부산 시장 선거와 관련해 박심(朴心)논란이 일고 있는 것과 관련해서는 "박심에 기대 경선과 선거를 치룰 생각은 추호도 없다"며 선을 그었다.


김인원 기자 holeino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