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멸종위기 동물들을 삼성 스마트TV에서 만난다

최종수정 2014.01.29 11:00 기사입력 2014.01.29 11:00

댓글쓰기

▲내달 2일까지 부산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점에서 열리는 '삼성 UHD TV와 함께 하는 멸종위기동물전'을 방문한 어린이들이 동물들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내달 2일까지 부산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점에서 열리는 '삼성 UHD TV와 함께 하는 멸종위기동물전'을 방문한 어린이들이 동물들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아시아경제 박민규 기자] 삼성전자 가 스마트TV에서 멸종위기 동물들을 뛰어난 화질로 감상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앱)을 내놨다.

삼성전자는 스마트TV용 '초고화질(UHD) 동물원(ZOO) 멸종위기동물전' 앱을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UHD ZOO 멸종위기동물전은 지난해 8월 서울 청담동 비욘드뮤지엄에서 처음 선보인 이후 에버랜드와 대구 월드디자인위크에서도 전시를 진행해 총 52만명의 관람객을 끌어모았다.

삼성전자는 이 전시회에서 선보인 다양한 콘텐츠를 스마트TV용 앱으로 제작해 집 거실에서도 생생한 화질로 멸종위기 동물들의 모습을 감상할 수 있도록 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UHD ZOO 전시회를 다시 보고 싶어 하는 고객들의 문의가 많아 TV 앱으로 제작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번에 출시한 'UHD ZOO' TV 앱은 지난해 이후 출시된 삼성 스마트TV와 UHD TV에 제공된다. UHD ZOO 캠페인 소개는 물론 마운틴고릴라·사막여우·흰 사자 등 10여종의 멸종위기 동물 사진을 각각 FHD와 UHD 해상도로 제공한다.

동물에 대한 자세한 설명이 더해져 겨울방학을 맞은 아이들의 교육 콘텐츠로 활용하기에 적당하다.

삼성전자는 서울과 대구에 이어 부산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점에서 '삼성 UHD TV와 함께하는 멸종위기동물전'을 설 연휴 기간인 30~31일 이틀을 제외하고 내달 2일까지 진행할 계획이다.

박민규 기자 yush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