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기황후' 진이한, 하지원에게 눈빛으로 말했다…존재감 '증명'

최종수정 2014.01.28 23:25 기사입력 2014.01.28 23:25

댓글쓰기

'기황후' 진이한, 하지원에게 눈빛으로 말했다…존재감 '증명'

[아시아경제 e뉴스팀]배우 진이한이 28일 오후 방송한 MBC 월화드라마 '기황후'(극본 장영철 정경순, 연출 한희 이성준)에서 특유의 눈빛 연기로 묵직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탈탈(진이한 분)은 이날 방송에서 타나실리(백진희 분)에게 매를 맞고 나오는 기승냥(하지원 분)을 기다렸다.
탈탈은 백안(김영호 분)의 말을 전하고자 했다. 그는 언제나처럼 공손하고 절도 있는 태도로 기승냥을 백안에게 데려갔다.

백안은 타나실리의 음해 때문에 고난을 겪고 있는 기승냥을 엄격하면서도 자애로운 말로 독려했다.

탈탈은 그런 백안의 곁을 지키며 지긋한 눈빛으로 기승냥을 응시했다. 이는 기승냥에게 그 어떤 격려보다 더 효과적으로 많은 의미를 전달했다.
이 과정에서 진이한의 표정연기가 단연 돋보였다. 그는 대사보다 눈빛으로 말하는 탈탈의 캐릭터를 특유의 분위기로 그려내며 팬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