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한금융투자, 투윈스 ELS 등 15종 판매

최종수정 2014.01.28 10:27 기사입력 2014.01.28 10:2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신한금융투자는 3개월간의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한 '투윈스(Two-Wins) 주가연계증권(ELS)' 등 다양한 기초자산과 수익구조를 갖춘 ELS·파생결합증권(DLS), 주가연계파생결합사채(ELB)·기타파생결합사채(DLB) 상품 총 15종을 29일까지 판매한다.

원금비보장형 상품(ELS, DLS) 중에는 연 5% 수익을 추구하는 3년 만기 KOSPI200, HSCEI, EURO STOXX50 기초자산의 '투윈스 ELS 8056호' 가 대표적이다. 투윈스 ELS는 신한금융투자가 내놓은 ELS 신상품으로, 기존 스텝다운형 ELS와 비슷한 구조이나 상환조건이 다르다. 기초자산은 3개로 설정하되 이 중 2개만 상환조건을 충족하면 조기상환이 이뤄진다. 가장 성과가 떨어지는 기초자산 한 개를 무시함으로써 불확실성을 완화, 조기상환 가능성을 높이고 원금손실 가능성은 낮췄다.
동일한 구조의 기존 스텝다운형 ELS와 비교했을 때 손실위험이 줄어들면서 연평균 수익률은 오히려 높아져 중위험 중수익을 추구하는 투자자에게 매력적인 상품이다. 실제로 과거 10년간의 데이터를 활용해 백테스트를 진행한 결과 동일한 구조일 때 1차 조기상환비율은 약 12% 높았고 평균상환기간은 두 달 정도 줄어들었다. 그 외에 KOSPI 200, HSCEI, EURO STOXX50, 런던 금 오후 고시가격, 런던 은 고시가격을 기초자산으로 하는 연 5 ~ 8% 대 수익구조의 ELS 8종·DLS 3종도 판매한다.

원금보장형 상품(ELB, DLB) 가운데는 연 7% 수익이 가능한 6개월 만기 'USD/CNH DLB 50호' 가 대표적이다. 최소 원금이 보장되며, 달러와 위안화 환율이 만기 평가 일에 최초 기준가 환율 99.5% 이하인 경우 원금과 연 7% 수익이 상환되는 상품이다. 그 외 KOSPI200을 기초자산으로 해 1.5년간 최대 16% 수익이 가능한 '원금 102%보장 ELB', KOSPI200, HSCEI를 기초자산으로 연 4.5% 수익이 가능한 3년 만기 ELB도 판매한다.

이 상품들은 금융투자상품 분리에 따라 원금보장형 상품은 저위험(4등급), 원금비보장형 상품은 고위험(2등급)으로 분류된다. 최소 가입금액은 100만원이고, 신한금융투자 지점 및 홈페이지(www.shinhaninvest.com)에서 가입할 수 있다.
▲신한금융투자 고객상담센터 (☎1600 - 0119)
신한금융투자, 투윈스 ELS 등 15종 판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