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지현 야상·김수현 야상 가격에 깜짝 "어쩐지 좋아 보였어"

최종수정 2014.01.23 15:04 기사입력 2014.01.23 15:04

댓글쓰기

전지현 야상 김수현 야상(출처:SBS)

전지현 야상 김수현 야상(출처:SBS)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전지현과 김수현이 입은 야상이 주목을 받고 있다.

22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서는 천송이(전지현 분)가 도민준(김수현 분)에게 고백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천송이는 눈이 내리는 야외 낚시터에서 자신을 속마음을 꺼내놨다.
이 장면에서 시청자의 눈길을 끈 것은 두 사람이 걸친 야상이었다. 방송 직후 '김수현 야상', '전지현 야상' 등이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 올랐다.

김수현 야상은 시스템 옴므 제품으로 알려졌다. 모자 부분에 풍성한 털이 들어간 점이 포인트이며 허리라인이 강조됐다. 시중가 100만원 초반대에 판매되고 있는 제품이다.

전지현 야상의 가격은 이보다 비싸다. 하얀색 라쿤털이 특징인 제품은 미스터 앤 미세스퍼 브랜드로 가격이 700만원대에 달한다.
전지현 야상과 김수현 야상을 본 네티즌들은 "전지현 야상 김수현 야상, 어쩐지 엄청 좋아 보이더라", "전지현 야상이 김수현 야상보다 더 비싸네", "김수현 야상, 얼굴이 더 작아 보이는 효과를 준다" 등의 반응을 나타냈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