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영證, ELS 3종 출시

최종수정 2014.01.23 10:00 기사입력 2014.01.23 10:00

댓글쓰기

신영證, ELS 3종 출시

[아시아경제 구채은 기자] 신영증권 이 오늘부터 24일까지 KOSPI200지수와 HSCEI지수, EuroStoxx5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고 원금손실구간 기준을 45%로 낮춰 안정성을 강화한 스텝다운형 ELS를 포함하여 총 3종의 지수형 ELS를 판매한다.

‘플랜업 제 3922회 파생결합증권’(원금비보장형)은 KOSPI200지수와 HSCEI지수, EuroStoxx5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스텝다운형 ELS다. 만기는 3년이며 매 6개월마다 자동조기상환 평가를 한다. 조기상환 평가일에 세 가지 기초자산의 종가가 최초 기준가격의 95%(6개월, 12개월), 90%(18개월, 24개월), 85%(30개월) 이상인 경우 연 6.40%(세전) 수익으로 상환된다. 또한 어느 한 기초자산도 만기평가일까지 최초 기준가격의 45%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없는 경우에는 19.2%(연 6.4%, 세전)의 수익이 가능하다. 단, 만기평가일에 세 가지 기초자산 중 하나라도 종가가 최초 기준가격의 85% 미만이고 전체 기간 동안 한번이라도 최초 기준가격의 45%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있는 경우에는 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신영증권 관계자는 “저금리의 장기화로 안정적이면서도 시중금리 이상의 수익을 추구하는 보수적인 투자자들이 늘어나고 있다”며 “원금손실구간 기준을 45%로 낮춰 안정성을 더욱 강화한 이 상품은 이러한 보수적인 투자자들에게 좋은 투자 대안이 될 것” 이라고 전했다.

‘플랜업 제 3921회 파생결합증권’(원금비보장형)은 KOSPI200지수와 EuroStoxx5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3년 만기 스텝다운형 ELS다. 매 6개월마다 돌아오는 조기상환 평가일에 두 기초자산의 종가가 최초 기준가격의 95%(6개월, 12개월), 90%(18개월, 24개월), 85%(30개월) 이상인 경우 연 7.00%(세전) 수익으로 상환된다. 그러나 만기평가일에 두 기초자산 중 하나라도 종가가 최초 기준가격의 85% 미만이고 전체 기간 동안 한번이라도 최초 기준가격의 55% 미만으로 하락한 적이 있는 경우에는 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플랜업 제 3920회 파생결합증권’(원금비보장형)은 KOSPI200지수와 HSCEI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스텝다운형 ELS다. 만기와 조기상환조건은 ‘플랜업 제 3921회 파생결합증권’과 같다. 단, 원금손실구간 기준을 55%에서 60%로 높이는 대신 연 8.20%(세전)의 수익을 추구해 더 높은 수익을 원하는 투자자에게 적합하다.
상품가입 및 문의는 홈페이지(www.shinyoung.com)를 참조하거나 고객지원센터(1588-8588)로 하면 된다.


구채은 기자 faktu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