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성동구, 통합도서관리시스템 구축

최종수정 2014.01.19 09:03 기사입력 2014.01.19 09:03

댓글쓰기

회원증 하나로 21개 도서관 전부 이용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성동구(구청장 고재득)는 한 장의 도서관회원증으로 지역 내 21개 공공 및 작은도서관을 이용할 수 있는‘통합도서관리시스템’구축을 완료했다.

구는 누구나 걸어서 10분 안에 만나는 ‘더 가까운 도서관’을 목표로 지난 2012년부터 ‘작은도서관 발전 계획’을 세우고 관련 사업을 꾸준히 추진해 왔다.
그 일환으로 이번에 그동안 체계적으로 관리되지 못했던 작은도서관이 구립도서관과 동일한 시스템을 사용할 수 있도록 통합도서관리시스템을 구축하게 된 것이다.

이에 구민들은 가까운 구립도서관에서 도서회원증을 한 번만 만들면 지역 내 구립과 공립 작은 도서관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이미 발급받은 회원증이 있으면 신규 발급 없이 15개 작은 도서관을 추가로 이용할 수 있다.
성동구청내 무지개열람실

성동구청내 무지개열람실


특히 이번 작업을 통해 작은도서관 별로 따로 등록돼 있던 10만여 권 장서를 데이터베이스로 정리하여 편리함을 높인 점이 눈에 띈다. 구립도서관 통합서버를 통해 관리하고 웹과 모바일에서 도서관 홈페이지를 접속하면 언제 어디서나 작은도서관 도서를 간편하게 검색할 수 있게 했다.

고재득 구청장은“책을 읽는 것은 구민의 선택이지만 이용자 중심의 독서 환경을 만드는 것은 구의 역할”이라며 “통합도서관리시스템 구축으로 내 집 앞 작은도서관 이용이 활성화 돼 구민의 독서력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