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감격시대' 시청률 소폭 하락, 동시간 2위는 '굳건'

최종수정 2014.01.17 07:24 기사입력 2014.01.17 07:24

댓글쓰기

'감격시대' 시청률 소폭 하락, 동시간 2위는 '굳건'

[아시아경제 e뉴스팀]KBS2 새 수목드라마 '감격시대:투신의 탄생'(이하 '감격시대')의 시청률이 소폭 하락했지만 동시간 드라마 2위를 지켰다.

17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6일 방송한 '감격시대'는 7.7%의 전국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분이 기록한 7.8%보다 0.1%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지난 15일 첫 방송된 '감격시대'는 경쟁작인 MBC '미스코리아'를 누르고 동시간 드라마 2위에 등극한 바 있다. 이날 역시 SBS '별에서 온 그대'에 이어 2위를 차지했다.

이 드라마는 1930년대 상하이를 배경으로 한·중·일 낭만주먹들이 펼쳐내는 사랑과 의리, 우정을 다룬 '로맨틱감성누아르'다.

이날 방송에서는 신정태(곽동연 분)가 위독한 동생을 수술 시키기 위해 도비패에 들어갈 것을 결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는 도비꾼이 되기 위해 철교 위에서 뛰어내리겠다고 결심했고, 기차가 다가오자 거침없이 강으로 뛰어내렸다.
한편 이날 '미스코리아'는 7.1%, '별에서 온 그대'는 24.4%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