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엑소 수호 '총리와 나'에서 '성당오빠'로 변신

최종수정 2014.01.13 15:07 기사입력 2014.01.13 15:07

댓글쓰기

▲가수 수호.(출처: KBS2)

▲가수 수호.(출처: KBS2)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그룹 엑소(EXO)의 멤버 수호가 KBS2 드라마 '총리와 나'의 카메오로 출연한다.

13일 '총리와 나' 제작진은 오늘 방송되는 10회에 엑소 멤버 수호가 출연한다고 밝혔다.

수호는 권율총리의 아들 권우리의 친구 한태웅 역을 맡았다. 그는 권율의 딸 권나라(전민서 분)가 첫 눈에 반하는 성당 밴드부인 '성당오빠'로 등장한다.

'총리와 나' 제작진은 "수호의 깔끔한 외모와 아련한 첫사랑 이미지가 한태웅 역에 잘 맞아 카메오 요청을 했다"며 "윤아는 물론 최수한과 전민서 등 '총리와 나' 출연진들과 호흡도 잘 맞아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 촬영이 진행됐다"고 밝혔다.

엑소 수호의 '총리와 나' 카메오 출연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수호 덕에 '총리와 나' 본방사수", "수호의 연기 기대 중", "수호의 '성당오빠'변신에 설렌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