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인천 구월농산물도매시장 매입 우선협상자 선정

최종수정 2014.01.09 14:35 기사입력 2014.01.09 14:3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장인서 기자]롯데쇼핑이 인천 구월농산물도매시장 매각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롯데쇼핑은 9일 인천시가 이날 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롯데쇼핑을 구월농산물시장 매각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하고 투자약정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오는 21일까지 매각 대상에 대한 실사를 마치고 23일 본계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매각 대상은 구월농산물시장 부지 총 5만8663.5㎡(1만7746평)와 건물 4만4101.8㎡(1만3341평)으로, 감정가격은 3056억원이다. 부지 면적기준으로는 '도쿄 미드타운'의 약 2배, 서울 잠실동에 개발 중인 '롯데월드타워&몰(제2롯데월드)'의 약 1.5배 수준이다.

작년 초 인근에 위치하고 있는 인천 시외버스터미널 부지(7만8000여㎡, 2만3600여평)와 건물을 인천시로부터 9000억원에 매입한 롯데쇼핑은 이로써 전체면적 약 13만6000㎡(4만1000평)이 넘는 대규모 부지에 랜드마크를 조성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됐다.

기존 인천터미널 부지에는 인천터미널이 2015년에 신축되고 단계적으로 백화점, 마트, 시네마 등이 2017년까지 증축될 예정이다. 이번에 인수 예정인 구월농산물도매시장 부지도 기존 터미널 부지 개발계획과 연계해 대규모 복합문화단지로 조성될 계획이다.
노윤철 롯데백화점 노윤철 신규사업부문장은 "구월농산물도매시장 부지를 확보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돼 기존 터미널 개발계획을 뛰어넘는 랜드마크 조성이 가능하게 됐다"며 "롯데가 가지고 있는 쇼핑·관광 노하우와 역량을 총동원해 인천 구도심을 활성화하고 인천이 동북아 경제·문화 중심도시로 발돋움 하는 데 큰 힘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인서 기자 en130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