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GS건설, 60.4억달러 규모 이라크 프로젝트 수주 추진

최종수정 2014.01.09 11:31 기사입력 2014.01.09 11: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황준호 기자] 현대건설 GS건설 은 60억4000만달러 규모 이라크 카르발라 리파이너리(Karbala Refinery)프로젝트 수주를 추진 중이라고 9일 자율공시했다.

양사는 이 프로젝트가 이라크 바그다드 남쪽 120km 지점 카르발라 지역에 상압증유설비, 감암증류설비 등의 원유정제시설 및 관련 부대설비를 건설하는 사업이라고 설명했다.


황준호 기자 reph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