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1년사이 재산이 2조8400억원 줄어든 갑부 누군가 했더니

최종수정 2013.12.17 15:18 기사입력 2013.12.17 15:18

댓글쓰기

호주 최고 갑부 지나 라인하트 순자산 152억달러,전년 대비 27억달러 감소

[아시아경제 박희준 기자]호주 최고 갑부 지나 라인하트의 순재산이 1년 사이에 무려 27억달러가 줄었다. 소유하고 있는 비상장 철광석회사 ‘핸콕 프로스펙팅’의 매출과 순익이 줄어든 탓이다. 그래도 무려 152억달러나 된다.

지나 라인하트

지나 라인하트

썝蹂몃낫湲 븘씠肄
블룸버그통신은 17일 블룸버그의 억만장자 지수를 활용해 라인하트의 올해 재산을 이같이 계산했다.

그녀 재산의 절반이상은 지주회사인 핸콕 지분, 선친에게서 물려받는 로열티 수입에서 나왔다. 고인이 된 랭 핸콕은 지금은 리오틴토 소유가 된 일부 철광석 광산의 연매출 중 1.25%미만을 라인하트에게 지급하도록 해놓았다. 핸콕은 리오틴토와 합작으로 라인하트가 공동 소유하고 있는 호프 다운스의 광산과 퀸즈랜드 주의 발전용 석탄광산 3곳 등의 지분을 50% 보유하고 있다.

핸콕이 호주 증권투자위원회에 제출하고 12일 공개된 자료에 따르면, 6월 말로 끝난 2013 회계연도에 핸콕의 매출은 전년 대비 145 감소한 19억9600만호주달러(미화 17억7800만달러), 순익은 85% 줄어든 4억8970만호주달러를 각각 나타냈다. 이자 법인세 차감전 순익도 전년 15억호주달러에서 11억호주달러로 크게 줄었다.
이에 따라 블룸버그 자산 순위 31위였던 라인하트는 60위로 내려앉았다.


호주 2위의 부자는 크라운 리조츠 게임 회사 거물로 자산 61억달러인 제인스 팩커, 57억달러의 자산을 소유한 글렌코어엑스트라타의 최고경영자(CEO) 이반 글라센버그가 3위를 차지했다.

박희준 기자 jacklond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의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설현 '통통 튀는 화보' [포토] 손미나 '50세라니 안 믿겨'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스타화보

  • [포토] 현아 '몽환적인 분위기' [포토] 서동주 "몸무게 의미 없어" [포토] 김사랑 '완벽한 각선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