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덤앤더머스, 탈모 관리 서브스크립션 서비스 ‘모두(毛頭)’ 출시

최종수정 2012.11.06 10:30 기사입력 2012.11.06 10:30

댓글쓰기

환·선식, 검은콩두유, 샴푸·토닉, 두피관리권 통합 패키지 매달 배송
‘닥터스칼프’ 27개 지점과 제휴 체결, 月 4만~6만원대 요금으로 전문 관리


덤앤더머스가 출시한 탈모 관리 정기배송 서비스 '모두'

덤앤더머스가 출시한 탈모 관리 정기배송 서비스 '모두'


[아시아경제 채명석 기자] 이제 탈모 고민도 정기배송(서브스크립션) 서비스로 날려버릴 수 있다.

남성 직장인 종합서비스 사이트 덤앤더머스(www.dummerce.com)는 탈모케어센터인 닥터스칼프와 손잡고 세계 최초로 탈모 서브스크립션 서비스 ‘모두(毛頭)’를 6일 출시했다.

모두는 탈모 방지에 좋은 블랙선식, 환을 비롯해 연세 검은콩, 고칼슘 두유, 유럽 명품 탈모방지 샴푸와 토닉, 닥터스칼프 데톡스(두피스케일링), 6만원 상당의 두피케어 이용권 등 통합 패키징 박스를 매월 4만~6만원대 이용료로 편리하게 배송 받아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

덤앤더머스는 서비스를 위해 탈모, 두피 전문가 그룹과 함께 3개월 이상 준비했으며, 1차 생산자와 직접 제휴해 가격 거품이 심한 탈모시장의 유통구조를 혁신해 양질의 탈모 서비스와 제품을 시중가격보다 50% 이상 저렴한 가격으로 출시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특히 2012년 한국산업 고객만족도(KCSI) 한국소비자만족지수 1위에 선정된 닥터스칼프 27개 지점과 제휴해 모두 서비스 신청시 매달 두피 전문가에 의한 탈모케어를 정기적으로 받을 수 있다.

덤앤더머스가 출시한 탈모 관리 정기배송 서비스 '모두'

덤앤더머스가 출시한 탈모 관리 정기배송 서비스 '모두'


업계에 따르면 한국 남성 직장인의 약 500만 명이 탈모 인구로 추정되고 있을 정도로 가장 큰 고민 중 하나로 손꼽힌다. 최근 덤앤더머스가 20~30대 남성 직장인 대상 설문을 실시한 결과 응답자 67%가 “탈모에 대해 걱정해본 적 있다”고 답했으나 실제 탈모방지를 위해 꾸준히 관리하고 있다는 비율은 5%에 불과했다. 탈모관리를 제대로 못하는 이유로 “이것저것 챙기기 귀찮고 시간이 없다”는 의견이 68%, “비용이 비싸서”라는 의견도 16%였다.

정원선 덤앤더머스 이사는 “탈모에는 꾸준한 관리와 식습관 개선이 가장 중요하다. 모두는 탈모 걱정은 하지만 실질적인 노력을 하기 어려운 직장인들을 위한 서비스”라며 “탈모 관리의 목적상 정기배송 분야에 가장 적합하기 때문에 고객 만족도와 효과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덤앤더머스는 20대 후반에서 30대 후반까지 남성 직장인을 메인타깃으로 탈모 외에도 면도날, 생수, 두유, 다이어트식단, 커피원두 등 다양한 서브스크립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지난달에는 직장인 필수품인 고급 와이셔츠, 넥타이 브랜드 ‘젠트(GENT)'를 출시했다.


채명석 기자 oricms@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