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맥킨지 사상 최초 한국인 대표 탄생

최종수정 2012.07.02 14:04 기사입력 2012.07.02 14:0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승종 기자] 글로벌 경영 컨설팅사 맥킨지(McKinsey&Company) 사상 최초로 한국인 대표가 나왔다.

2일 맥킨지는 서울사무소 신임대표로 최원식 디렉터(46)를 임명했다고 밝혔다. 지난 1991년 서울사무소 개소 이래 한국인 대표가 탄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맥킨지 관계자는 "최 신임대표는 인수합병(M&A)을 통한 국내 기업의 글로벌화 및 해외진출 프로젝트 임무를 주로 수행한 전문가"라며 "국제 경험은 물론 리더십도 강한 인재"라고 설명했다.

최 신임대표는 미국 프린스턴대에서 기계항공 우주학으로 학사학위를 받고 펜실베이니아대 경영전문대학원 와튼스쿨 (University of Pennsylvania Wharton School)을 졸업했다.

한편 맥킨지는 전 세계 56개국에 99개의 사무소를 운영하고 있다.
이승종 기자 hanaru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