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金외교, 한일 군사협정 "외교부 떠넘기기 아냐"

최종수정 2012.07.02 11:25 기사입력 2012.07.02 11:25

댓글쓰기

"국회·국민 동의 구하는 노력할 것" 추진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김성환 외교통상부 장관은 2일 한일 정보보호협정(군사협정) 체결 연기 논란과 관련 "협정의 마무리는 외교부가 하는 것"이라며 청와대의 외교부 떠넘기기 의혹을 일축했다.

김 장관은 이날 오전 세종로 정부종합청사에서 기자들과 "정부의 입장이 정해지면 그 부서가 하는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갑자기 체결이 연기된 것은 여당 등 국회와 더 많은 협의를 해야한다는 지적 때문"이라며 "국회에 설명하고 국민의 이해를 돕는 작업을 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실무 처리 과정에서 매끄럽지 못하게 된 것에 대해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며 "국익을 위해 시작한 일인데 국민의 이해를 구하는 노력이 부족했다는 점을 받아들이겠다"고 덧붙였다.
지연진 기자 gyj@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