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그랜드 앰배서더 서울, 상견례 패키지 선봬

최종수정 2012.03.05 09:17 기사입력 2012.03.05 09:17

댓글쓰기

그랜드 앰배서더 서울, 상견례 패키지 선봬
장충동에 위치한 그랜드 앰배서더 서울은 예비 신랑 신부 양가 부모님의 첫 만남을 위한 ‘상견례 패키지’를 올 한 해 동안 선보인다고 5일 밝혔다.

호텔에서 상견례를 한 후 같은 해에 결혼식까지 올리면 결혼식 비용에서 양가 부모와 예비 신랑 신부 등 최대 10인까지의 식대를 공제해주는 것. 이외에도 호텔에서 웨딩 진행 시 이그제큐티브 스위트 허니문 객실 1박·무료 조식·신혼여행 경비 지원·메이크업 숍에서 호텔까지, 호텔에서 공항까지의 고급 링컨 리무진 픽업 & 센딩 서비스·프리미엄 라이브 뷔페 더킹스 6인 식사권 제공·호텔 내 프랑스 정통 딸라소 테라피숍에서의 마사지 서비스·결혼식 당일 뒤풀이 할인 혜택 등 웨딩 패키지 특전을 제공한다.

한편 카페 드셰프는 신선한 제철 재료를 중심으로 두 달에 한 번씩 새로운 코스메뉴를 선보이고 있으며 상견례 고객에 한해서는 원하는 메뉴로 코스를 재구성할 수 있도록 특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쇠고기 스테이크를 메인으로 샐러드, 수프, 애피타이저, 디저트로 구성된 양식 코스 메뉴는 1인당 7만원5000원부터. 떡 불고기를 메인으로 하고 호박죽, 닭고기 수삼냉채말이, 소고기편채말이, 전복초, 디저트 등으로 구성된 한식 코스 메뉴 가격은 1인당 10만원. 부가세 별도.
오주연 기자 moon170@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