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대문구청 갤러리 방과후학교 이색 작품 전시회 열려

최종수정 2012.02.09 13:01 기사입력 2012.02.09 13:01

댓글쓰기

아트갤러리에 답십리초 ‘한국화로 만난 동심전’ 개막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동대문구청 2층 다목적강당 앞에는 아주 특별한 전시장이 있다.

이 곳에서는 지난 6일부터 오는 11일까지 아주 특별한 작품전시회가 열리고 있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는 학생들의 학력 신장과 소질 계발을 위해 방과후학교 프로그램 운영비를 지원하고 해당 학교와 함께 그간의 운영성과를 발표하는 ‘방과후학교 작품 전시회’를 개최하고 있다.

올해로 두 번째를 맞는 답십리초 방과후학교 작품 전시회인 ‘한국화로 만난 동심전’은 구청 2층에 있는 아트 갤러리를 활용, 비용 부담을 최소화했다.

이 때문에 학교가 아닌 외부 공간에 학생들의 작품을 전시함으로써 학생들에게 자부심과 성취감을 심어 주어 학생과 학부모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이 방과후 학교 작품전시회에 참석, 어린이와 대화를 나누고 격려하고 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이 방과후 학교 작품전시회에 참석, 어린이와 대화를 나누고 격려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는 독서토론논술부 47점과 재미있는 한국화부 54점 등 총 120여 점 작품이 전시되고 있다.
동대문구는 독서토론논술부와 재미있는 한국화부 방과후학교 운영비로 연간 3000만원 예산을 지원해 학생들의 바른 인성함양과 논리적인 사고 증진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답십리초등학교에는 기초반(1), 심화반(2) 등 총 3개 반에 60여 명 학생들을 대상으로 독서토론논술부에서 독서· 토론· 논술반은 신문 만들기, 찬반 토론, 북아트, 연극활동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 한국화부 동아리반은 6년 동안 1~6학년 전학년 학생 중 희망자를 모집해 20여명 학생들이 수요일과 놀토(노는 토요일) 등 주 2회 2시간씩 감성을 자극하고 아름다운 정서 함양과 창의성 개발에 힘쓰고 있다.

유덕열 구청장은 “여러분이 1년간 열심히 갈고 닦은 실력을 구청 갤러리에 전시하게 돼 참으로 의미가 깊다”며 “앞으로도 학생 여러분의 다양한 재능과 소질계발을 위해 방과후 학교 운영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박종일 기자 drea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