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엄태웅, 스크린·안방극장 '쌍끌이 히트' 도전

최종수정 2010.09.27 15:16 기사입력 2010.09.27 08:12

댓글쓰기

엄태웅, 스크린·안방극장 '쌍끌이 히트' 도전
썝蹂몃낫湲 븘씠肄

[스포츠투데이 이종길 기자]배우 엄태웅이 스크린과 안방극장 ‘쌍끌이 히트’에 도전한다.

엄태웅은 27일 주연으로 출연하는 SBS 새 월화드라마 ‘닥터챔프’가 첫 전파를 탄다. ‘닥터챔프’는 한국 드라마사상 최초의 스포츠메디컬 드라마다. 운동만으로 국가대표가 돼 태릉선수촌에 입성한 남자와 학창시절 공부만 해서 의사가 된 뒤 선수촌의 전문의가 된 여자를 중심으로 펼치는 사랑을 그려낼 예정이다.
극 중 엄태웅은 적당한 유머와 비꼬기를 섞은 촌철살인의 대화법으로 상대방의 코를 납작 눌러버리는 이도욱으로 분한다. 아직 전파를 타지 않았지만 흥행은 청신호다. 최근 어떤 배우보다도 무서운 상승세를 보이는 까닭이다. 주연으로 출연한 영화 ‘시라노: 연애조작단’은 추석 극장가에서 전국 관객 100만 명을 돌파하는 기염을 토했다. 특유의 시크한 감성 연기로 “역시 엄태웅이다”라는 찬사를 듣고 있다.

엄태웅은 ‘시라노: 연애조작단’에서 연애 대행업체 ‘시라노 에이전시’의 대표이자 달콤한 댄디 훈남인 '병훈'역으로 열연했다. 까칠한 성격의 연극 연출가이자 연애 성공률 0%에 가까운 의뢰인들을 대변하는 로맨티스 역할로 여성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인기의 여세를 몰아 엄태웅은 ‘닥터챔프’에서는 새로운 느낌의 연기를 펼쳐 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첫 방송분에서 엄태웅은 미국 존스홉킨스 출신으로서 프리미어리거 스타 박지성, 메이저리거 박찬호의 주치의를 맡은 바 있는 이도욱 실장으로 분해 태릉선수촌에 입촌하기 위해 귀국한다. 까칠함을 짐짓 가장해 악바리 근성의 정형외과 전문의이자 태릉선수촌 국가대표 주치의인 김연우(김소연 분)에게 호감을 주는가 하면 수영 코치인 희영(차예련 분)과 러브 라인을 형성할 예정이다.
KBS2 ‘부활’, ‘쾌걸 춘향’, ‘마왕’과 MBC ‘선덕여왕’ 등을 통해 성실하고 깊이 있는 배우라고 평가받은 엄태웅이 흥행 가도를 계속 이어갈 지 귀추가 주목된다.

엄태웅, 스크린·안방극장 '쌍끌이 히트' 도전 썝蹂몃낫湲 븘씠肄



스포츠투데이 이종길 기자 leemean@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