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남격’, 개콘 깜짝 출연..‘분장실의 강선생님’ 패러디

최종수정 2010.09.19 22:34 기사입력 2010.09.19 22:34

댓글쓰기

‘남격’, 개콘 깜짝 출연..‘분장실의 강선생님’ 패러디

[스포츠투데이 박종규 기자]‘남자의 자격’ 멤버들이 추석특집 개그콘서트에 깜짝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19일 방송된 KBS2 ‘개그콘서트’에서는 추석특집을 맞아 윤형빈, 이윤석, 김국진, 이경규 등 ‘남자의 자격’ 멤버들이 ‘분장실의 강선생님’을 패러디했다.
가장 먼저 모습을 드러낸 윤형빈은 프랑켄슈타인 분장으로 충격을 줬다. 옆에 앉아있던 이윤석은 인기 만화 ‘아기공룡 둘리’의 캐릭터 마이콜로 변신했다. 마르고 키 큰 체구가 마이콜을 쏙 빼닮았다.

이어 무대로 등장한 이는 김국진. 그는 안영미 역할을 대신해 골룸으로 변신했다. 등장하자마자 윤형빈과 이윤석을 괴롭히며 웃음을 선사했다.

김국진은 “어디서 개그맨이 골프를 치고 다니냐? 골프선수 하고 싶으면 개그 때려치고 프로 테스트나 받아라”고 말했다. 잠시 골프에 눈이 멀었던 자신을 소재로 내세워 폭소를 자아냈다.
마지막으로 무대에 등장한 주인공은 이경규였다. 그는 애벌레 분장 때문에 자신의 몸도 가누지 못했다. 후배들이 들어서 자리로 옮겨주자 그는 “내가 제일 고생이 많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남자의 자격’ 멤버들과 신봉선, 정주리, 조혜련, 배구선수 후인정 등이 게스트로 나섰다.


스포츠투데이 박종규 기자 glory@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