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트위터 한나라당 창당.."화끈하게 소통하자"

최종수정 2010.09.09 11:55 기사입력 2010.09.09 10:2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한나라당은 9일 국민과의 소통 강화를 위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인 트위터에 '트위터 한나라당'을 창당했다.

안상수 대표를 비롯한 당 지도부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앞서 창당식을 갖고 '트위터 한나라당' 창당을 공식 선언했다.
한나라당은 'T.O.P(Together, Open, People)'를 트위터 한나라당의 슬로건으로 내걸고, 트위터 활동을 통한 국민과의 소통 강화 및 디지털 정당화, 국민의 목소리를 담은 당 쇄신 등을 다짐했다.

이날 당주로 취임한 안 대표는 인사말에서 "국민과 함께하는 정당, 열린 정당을 만들겠다는 각오로 어떤 국민의 목소리도 다 듣고 국정에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또 "홍준표 최고위원과 치열한 경쟁이나 전당대회 없이 당주로 선임해 감사하다"고 말해 주변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김무성 원내대표는 "트한당 창당을 축하한다. 국민 모두가 팔로우돼 화끈하게 소통해 보자"고 말했다.

원희룡 사무총장은 "한나라당은 앞으로 발전하는 모든 소통의 장에 진솔하고 열린 자세로 열심히 참여할 것"이라며 "트위터가 정치 선전 도구가 아니라 국민과의 소통의 장으로 동참하고 선도하겠다"고 강조했다.

당 디지털위원장인 진성호 의원은 "과거의 한나라당이 그냥 커피라면 트한당은 TOP가 될 것"이라며 "한나라당이 변신하는 모습을 보이겠다"고 말했다.

또 당 지도부는 이 자리에서 실시간으로 트위터에 창당 선언문을 작성했고, 이 과정에서 서로 사용법을 알려주기도 했다.

안상수 대표는 스마트폰을 이용해 "트위터 한나라당 창당을 선언합니다"라고 입력했고, 나머지 최고위원과 당직자들도 스마트폰과 노트북을 이용해 각각 창당사를 남겼다.

이날 창당식 및 최고위원회의는 한나라당 홈페이지와 트위터를 통해 생중계됐다.

지연진 기자 gyj@
TODAY 주요뉴스 "평균 160㎝ 최빈국 방글라데시, 한국인 가면 연예인" 시끌 "평균 160㎝ 최빈국 방글라데시, 한국인 가면 ...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