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진구 공무원들 장애인 체험 교육받아

최종수정 2010.07.29 10:25 기사입력 2010.07.29 10:25

댓글쓰기

공무원 80명, 장애인을 대하는 에티켓 교육 받고 휠체어 이동 체험도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광진구(구청장 김기동)는 26, 27일 이틀간 공무원 80명을 대상으로 국립재활원 장애체험 교육을 했다.

이 교육은 광진구 공무원 80명을 대상으로 장애 체험을 통해 향후 보다 실효성있는 복지행정을 추진하는 데에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장애인에 대한 이해, 장애인을 대하는 에티켓 등 이론교육 후 교육생이 휠체어를 직접 타고 장애인편의시설을 이동해 보는 체험교육이 진행됐다.

자치행정과 조기래 주무관은“휠체어를 이용해 경사진 곳을 올라가고 장애물을 피해 지나가는 것이 생각보다 너무 힘들었다”며“짧은 시간이었지만 장애체험을 해봄으로써 장애인의 입장에서 느끼고 생각해볼 수 있는 소중한 경험을 했다”고 말했다.
광진구 공무원들이 장애 체험을 하고 있다.

이밖에도 구는 장애인 인식개선 프로젝트 일환으로 초, 중, 고등학교에 장애인차별금지법 안내, 장애인의 삶을 다룬 다큐멘터리 등 교육자료를 제공, 학생들의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뿐 아니라 장애인과 노약자에게 불편을 주었던 육교를 철거하고 횡단보도를 설치하고, 장애인 셔틀버스 정류장에 시각장애인을 위한 운행노선안내 점자표지판을 설치하는 등 장애인의 이동 편의를 개선하기 위해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김기동 광진구청장은“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더불어 사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장애인에 대한 편견을 바로잡고 올바른 인식을 가질 수 있는 마인드 향상 교육과 편의을 점차적으로 확대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