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오늘 내일 강한 소나기 예고…34도 안팎 폭염 계속

최종수정 2021.08.04 17:25 기사입력 2021.08.04 17:25

댓글쓰기

찜통더위가 이어지고 있는 4일 서울 마포대교 아래에서 시민들이 더위를 피하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찜통더위가 이어지고 있는 4일 서울 마포대교 아래에서 시민들이 더위를 피하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관주 기자] 4일과 5일 오후 전국 곳곳에서 천둥·번개를 동반한 강한 소나기가 올 것으로 예보됐다.


기상청은 4일 전국에 구름이 많은 가운데 저녁까지 강원 남부와 충청권 남부 내륙, 전라권 내륙, 경북권 내륙, 경남 북서 내륙에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다고 밝혔다.

5일에도 전국에 구름이 많고 오후부터 저녁 사이 서울·경기 내륙과 강원 내륙·산지, 충청권 내륙, 전라권, 경북권 내륙, 경남 서부 내륙, 제주도에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내린다. 예상 강수량은 5~60㎜다.


기상청은 국지적으로 시간당 30㎜ 이상의 강한 소나기가 오면서 피해가 발생할 수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낮 기온은 당분간 34도 안팎의 폭염이 이어진다. 특히 높은 습도로 체감온도가 35도 이상으로 오르는 지역이 많아지면서 중부지방과 전라권 등에 발효된 폭염주의보가 차차 폭염경보로 강화될 수 있다. 5일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22∼27도, 낮 최고기온은 31∼36도로 예상된다.

이관주 기자 leekj5@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행위 폭로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