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삼성전기, 英서 '탄소·물 배출 저감 인증' 획득…"업계 최초"

최종수정 2021.08.03 08:20 기사입력 2021.08.03 08:20

댓글쓰기

경계현 삼성전기 사장이 지속가능경영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다.(사진제공=삼성전기)

경계현 삼성전기 사장이 지속가능경영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다.(사진제공=삼성전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삼성전기 가 영국 카본 트러스트로부터 적층세라믹캐패시터(MLCC)와 반도체 패키지기판 업계 최초로 '탄소 발자국'과 '물 발자국' 인증을 동시 획득했다고 3일 밝혔다.


카본 트러스트는 영국 정부가 기후 변화 대응과 온실가스 감축을 목적으로 설립한 인증 기관이다. 탄소 발자국과 물 발자국은 제품의 제조 전부터 생산까지 발생하는 탄소와 물 배출량을 산정해 기후변화에 대해 선제적인 대응을 하고 있는 경우 받을 수 있는 인증이다.

삼성전기 는 MLCC와 기판의 원·부자재 가공부터 제품 제조까지 모든 과정에서 탄소 배출량과 물 사용량 등의 환경적 영향을 평가받아 국제 심사 기준인 PAS2050, ISO14046을 통과해 탄소 발자국, 물 발자국을 획득했다.


삼성전기 는 설비운영 최적화와 자원 효율성을 높여 물 사용량과 탄소 배출량을 최소화하고 있으며 고효율 에너지 절감설비 도입, 설비가 작동하지 않을 때 대기모드로 전환 등 공정개선 활동을 통해 탄소 배출량을 절감했다고 설명했다. 또 제조 과정에서 발생하는 농축수를 다른 설비에서 재이용해 물사용량을 줄였고 해외사업장의 온실가스 배출량은 제3자 검증을 통해 투명하게 공개하는 등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여러 활동을 해왔다고 덧붙였다.


앞서 삼성전기 의 MLCC와 반도체 패키지기판은 지난 6월 국내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산업기술원에서도 탄소 발자국과 물 발자국을 인증 받았다.

삼성전기 대표이사 경계현 사장은 "지속가능경영을 위해 안정적 수익, 사회 구성원의 행복 추구, 환경적 책임의 실현을 최우선으로 하고 있다"면서 " 삼성전기 는 기후변화에 대해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지속가능한 경영, 사회책임 경영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함소원, 선글라스 속 살짝 보이는 수술 자국…"쌍수 했다" 함소원, 선글라스 속 살짝 보이는 수술 자국…...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