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정부, EBRD 450만弗 추가 출연…홍남기 "신규 협력사업 韓기업 참여" 당부

최종수정 2021.06.23 09:00 기사입력 2021.06.23 09:00

댓글쓰기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2일 오후 오딜 르노-바소 유럽부흥개발은행(EBRD) 총재와 화상 면담을 갖고 있다. (사진=기획재정부)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2일 오후 오딜 르노-바소 유럽부흥개발은행(EBRD) 총재와 화상 면담을 갖고 있다. (사진=기획재정부)

썝蹂몃낫湲 븘씠肄

[세종=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 정부가 유럽부흥개발은행(EBRD)에 총 450만달러 상당 규모의 신탁기금을 추가로 출연하기로 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2일(한국시간) 정부서울청사에서 오딜 르노-바소 EBRD 총재와 화상 면담을 갖고 내달 1일 예정된 제30차 EBRD 연차총회 주요 의제 및 상호 협력관계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고 기재부가 밝혔다.

EBRD는 동구권 및 구소련 국가들의 시장경제체제로 전환을 지원하기 위해 1991년 설립된 국제금융기구다.


이번 면담을 계기로 홍 부총리와 르노-바소 총재는 ▲한국의 EBRD 한국기술자문협력기금 추가 출연(100만달러) ▲초기체제전환기금 추가 출연(100만달러) ▲터키 중소기업과 스타트업 지원을 위한 중소기업지원기금 납입(200만유로) 등 협정문에 서명했다.


홍 부총리는 "신탁기금 추가 출연을 통해 수원국의 긴급한 위기 대응은 물론, 경제적 포용성 확대와 녹색경제 전환에 기여하고 이를 계기로 한-EBRD 간 협력이 더욱 강화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기존에 이뤄지고 있는 우수한 협력사업에 더해, 신규 협력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한국 기업과 인력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해 달라"고 당부했다. 외에도 EBRD 내 초급전문가(JPO), 인턴, 정규직 등 한국인 직원의 채용 규모 확대를 요청했다.

르노-바소 총재는 신탁기금 협력 등을 통한 한국의 지속적 협력에 사의를 표하면서 "한국 기업·인력의 참여를 통해 다양한 분야의 EBRD 사업에서 수원국의 지속가능한 발전에 기여하고 있는 점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화답했다. 이어 "앞으로도 협력사업 발굴을 위해 한국 기업·기관들과 교류·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내달 EBRD 연차총회에서는 기후변화 대응 목표 및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 및 이라크로의 수원국 확대 준비 작업 등이 논의될 예정이다. EBRD는 2022년 말까지 모든 활동이 파리협정을 준수하도록 목표를 설정했다.


세종=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게 배신감" 폭로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