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韓日 북핵수석 협의 개최…"북핵문제 다루는 데 한일공조 필수"

최종수정 2021.06.21 14:10 기사입력 2021.06.21 14:10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한미, 한미일에 이어 한일 북핵수석간 협의가 개최됐다. 바이든 정부의 대북정책 검토 이후 첫 협의로, 일본 측 북핵수석인 후나코시 다케히로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은 한일 공조가 북핵문제를 다루는 데 필수적이라고 강조했다.


후나코시 국장은 21일 오후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협의를 갖고 "한일 공조는 한미일공조와 마찬가지로 한반도의 안정과 평화, 특히 북핵문제를 다루는 데 필수적"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후나코시 국장은 "그동안 미국의 대북정책 검토 과정에서 긴밀한 협의를 해 왔고, 오늘 회담이 또 하나의 정책 협의의 출발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노 본부장도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을 위해 함께 노력해야 한다는 데 인식을 함께 했다"며 "양국간 협력은 물론 한미일 협력도 공동 목표 진전에 필수적"이라고 말했다. 이어 "도쿄 올림픽의 성공을 기원한다"며 한반도 지역 평화 관련 논의를 촉구했다.


한편 이날 오전 논의된 한미 북핵수석 협의에서 성 김 대북특별대표는 "북한이 언제, 어디서든, 조건없이 만나자는 우리 제안에 긍정적으로 반응하기를 희망한다"며 북한의 대답을 촉구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게 배신감" 폭로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