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장흥군 ‘친환경 배합사료’ 첫 수출로 힘찬 도약 예고

최종수정 2021.05.18 13:11 기사입력 2021.05.18 13:11

댓글쓰기

매월 14t 필리핀으로 수출, 10년 600만 불 계약 체결

장흥군 ‘친환경 배합사료’ 첫 수출로 힘찬 도약 예고
썝蹂몃낫湲 븘씠肄


[장흥=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서영서 기자] 전남 장흥군(군수 정종순)은 지난달 친환경 배합사료 공장을 준공한 것에 이어 첫 수출 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수출국은 필리핀으로 매월 수출량 14t(700포대/20㎏), 수출액은 약 5000만원이며 올 한 해 수출액은 4억원(40만 불)으로, 10년간 600만 불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친환경 배합사료 가공공장은 해양수산부에서 추진하는 ‘양식용 배합사료 사용 활성화 대책’에 따른 것으로 지난달 24일 준공했으며, 현재까지 배합사료 생산량은 약 60t, 생산액은 42억원 가량에 이른다.


가공공장 전체면적은 2553㎡(772평) 규모로 총 65억원(보조 32억원(국비 20/군비 12), 자담 33억원)을 투자했다. 앞으로도 규모를 확장해 장흥군에서 제일가는 친환경 배합사료 공장으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는 뱀장어 배합사료 위주로 출하하고 있지만, 앞으로 넙치 등 다양한 어류 사료 개발로 국내 내수면 양식 산업 육성·발전에 이바지할 것으로 보인다.

정종순 군수는 “이번 필리핀 수출을 시작으로 향후 일본, 중국까지 수출 길을 확대해 친환경 배합사료 공장으로서의 입지를 굳혀 나가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전했다.


호남취재본부 서영서 기자 just8440@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