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 월마트, 백신 접종 완료한 직원·고객에게 '노 마스크' 허용

최종수정 2021.05.15 21:36 기사입력 2021.05.15 21:36

댓글쓰기

개정된 CDC 방역 지침 따라 접종 2주 뒤부터 가능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미국의 대형마트 '월마트'가 백신 접종을 마친 직원과 고객들에게 매장 내 마스크 착용 의무를 면제하기로 했다.


월마트는 14일(현지시간) 존 퍼너 회장 겸 CEO 명의의 입장문을 통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한 사람들은 오는 18일부터 매장 내에서 마스크를 쓰지 않아도 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앞으로 월마트 직원들은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치고 2주가 지난 뒤부터 마스크를 벗을 수 있다. 화이자나 모더나 백신을 접종한 경우 2차 접종까지 모두 완료해야 가능하다. 이번 조치는 월마트 매장과 자회사인 샘스클럽, 물류센터, 주문 처리센터, 사무실을 포함한 모든 시설에 적용된다.


앞서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지난 13일 백신 접종을 마친 사람은 사실상 대부분의 실내·외 환경에서 마스크를 벗어도 된다고 방역 지침을 개정한 바 있다. 이 지침은 오는 18일부터 시행된다.


다만 예방 접종을 받지 않은 직원들은 계속해서 얼굴 덮개나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월마트는 "보건·위생 목적으로 특정 직무군에 마스크 착용을 계속 요구할지에 대해 검토 중"이라면서 "일부 직원들은 자의로 선택해 계속 마스크를 쓸 수 있다"고 말했다.

월마트는 또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직원들이 접종 사실을 증명하면 75달러(약 8만원)의 장려금도 지급하고 있다고 밝혔다.


직원 뿐 아니라 백신 접종을 끝낸 월마트 고객도 매장에서 마스크를 벗을 수 있다. 월마트는 코로나19가 확산되자 작년 7월부터 매장을 찾는 고객들에게 마스크 착용을 요구해 왔다.


한편 미국 CDC의 지침 개정 이후 미국 내에서 '노 마스크' 움직임이 확산되고 있는 데 대해 세계보건기구(WHO)는 주의를 촉구하고 나섰다.


마이클 라이언 WHO 긴급대응팀장은 이날 화상으로 진행된 언론 브리핑에서 "마스크 의무를 해제하기를 원하는 국가의 경우 해당 지역의 전염 강도와 백신의 보급 정도를 모두 고려하는 맥락 안에서만 이뤄지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인경 기자 ikjo@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지혜, 남편 먹방 유튜브 수익에 '깜짝'…얼마길래? 이지혜, 남편 먹방 유튜브 수익에 '깜짝'…얼...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