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OIL, ESG위원회 신설

최종수정 2021.05.12 09:13 기사입력 2021.05.12 09:13

댓글쓰기

S-OIL, ESG위원회 신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황윤주 기자] S-OIL은 지속가능경영 강화를 위해 사내에 ESG(환경·사회·지배구조)위원회를 신설했다고 12일 밝혔다.


S-OIL ESG위원회는 환경·사회·지배구조 분야의 기본 정책, 전략, 로드맵을 수립해 체계적으로 통합 관리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전략관리총괄 사장이 위원장을 맡고, 위원으로 경영전략본부장, 관리/대외부문장, 안전환경부문장, 공장혁신/조정부문장, Treasurer, 준법지원인 등이 참여하여 총 7명으로 구성된다. 매 분기마다 정례회의를 열어 ESG 경영활동에 대한 논의, 평가, 심의를 진행한다.

S-OIL은 일찍부터 경영 전반에 ESG 항목을 체계적으로 적용하여 국내외 권위 있는 인증기관에서 우수기업으로 선정돼 왔다. S-OIL은 국내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한국기업지배구조원 주관 ESG 평가에서 2011년 이후 지난해까지 우수기업상을 8회나 수상해 국내 상장회사 중 최다 수상 기업에 이름을 올리고 있다. 또한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DJSI) 평가에서도 2010년부터 11년 연속으로 DJSI 월드 기업에 선정됐다. 오일가스(Oil & Gas Refining & Marketing) 산업 부문에서 11년 연속 DJSI 월드 기업에 선정된 기업은 아시아 지역 정유사 중 S-OIL이 최초이자 유일하다.


특히, S-OIL은 환경 분야에서 탄소 배출을 최소화 하기 위해 2012년부터 전사적인 탄소경영 시스템을 구축하여 운영하고 있으며, 2018년에 온산공장 연료를 LNG로 전환을 완료했다. 이에 더해 2050년까지 탄소 배출 넷제로(net zero) 달성을 위한 ‘그린비전 2050’을 수립하여 다양한 투자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사회 분야도 인권, 고용, 사회공헌, 공급망 관리, 안전 관리 면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정책과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지속가능성보고서를 2007년부터 매년 발간하고 있으며, 윤리적으로 최선의 의사결정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2009년부터 윤리위원회를 설치하여 윤리경영 제고를 위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배구조 측면에서는 다양한 이해관계자의 이익을 보호하고 신뢰를 쌓을 수 있도록 다양성과 독립성이 균형을 갖춘 이룬 이사회와 이사회 산하 전문위원회를 통해 견제와 협력이 조화를 이루는 경영활동을 추구하기 위해 주력하고 있다.


황윤주 기자 hyj@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경실 "조영남 세상에 없을 날만 기다린다" 이경실 "조영남 세상에 없을 날만 기다린다"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