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술 먹다 욱 해서…' 후배 머리 아령으로 내려친 20대

최종수정 2021.04.20 13:28 기사입력 2021.04.20 13:28

댓글쓰기

'술 먹다 욱 해서…' 후배 머리 아령으로 내려친 20대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유병돈 기자] 술에 취해 후배 머리를 아령으로 수 차례 내려친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A(29)씨를 특수상해 혐의로 입건해 불구속 수사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5일 오전 2시께 영등포구의 한 오피스텔에서 같이 술 마시던 후배 B(28)씨의 머리를 아령으로 여러 차례 내리친 혐의를 받고 있다.


범행 직후 B씨는 이웃집으로 도망쳤고, 이웃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건물 내부를 수색해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A씨와 B씨는 사회에서 만난 친한 선후배 사이로 알려졌다.


경찰은 두 사람을 상대로 구체적인 사건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유병돈 기자 tamond@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