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베이조스 전처 美 과학교사와 재혼..."가장 관대하고 친절한 사람"

최종수정 2021.03.08 10:33 기사입력 2021.03.08 10:16

댓글쓰기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현우 기자]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최고경영자(CEO)의 전처인 매켄지 스콧이 미국 시애틀의 사립학교 과학 교사와 재혼한 것으로 보도됐다. 베이조스도 해당 사실을 알고 있으며 두 사람의 재혼에 대해 긍정적으로 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7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이날 소식통을 인용해 스콧이 미국 시애틀의 사립학교 과학교사인 댄 주엣과 재혼했다고 보도했다. 해당 보도에 따르면 주엣은 최근 자선단체 '기빙 플레지(Giving Pledge)'에 "행복한 우연으로 내가 아는 가장 관대하고 친절한 사람 중 한명과 결혼했다"며 막대한 재산을 다른 사람을 위해 쓰기로 한 스콧의 약속에 동참한다는 뜻을 밝혔다. 스콧은 시애틀에서 4명의 자녀와 남편 댄과 함께 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기빙 플레지는 워런 버핏과 빌 게이츠 부부가 주도해 부자들의 재산 사회 환원을 활성화하기 위해 2010년 설립한 자선단체로, 200명 넘는 유명인사들이 회원으로 이름을 올린 단체다. 앞서 스콧은 남편 베이조스와 전직 TV 앵커 로런 산체스 간 불륜 사실이 보도된 2019년, 합의이혼 뒤 기빙 플레지에 참여해 재산의 절반 이상을 기부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그녀는 베이조스로부터 이혼합의금으로 아마존 지분의 약 4%를 받았으며 지난해에만 거의 60억달러를 기부하는 등 이혼 후 다양한 자선 활동을 해왔다. 스콧의 현 재산은 약 535억달러(약 60조4000억원)로, 전세계에서 22번째 부자라고 블룸버그통신은 전했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베이조스도 스콧의 재혼 사실에 대해 WSJ에 보낸 입장문에서 "댄은 훌륭한 사람이고 그들 두명 때문에 나는 행복하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이현우 기자 knos84@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평균 160㎝ 최빈국 방글라데시, 한국인 가면 연예인" 시끌 "평균 160㎝ 최빈국 방글라데시, 한국인 가면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