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양천구 ‘배달 앱· 온라인 예약·디지털 마케팅’ 3박자 갖춰

최종수정 2021.03.05 07:55 기사입력 2021.03.05 07:55

댓글쓰기

양천구-‘우리 가게’ 소상공인 온라인 홍보지원 업무 협약 체결...소상공인 디지털화 지원을 위한 ‘청년 디지털 서포터즈’사업 연계

양천구 ‘배달 앱· 온라인 예약·디지털 마케팅’ 3박자 갖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지난달 25일 나인스(대표이사 서경동)와 ‘양천구 소상공인 디지털화 및 판로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소상공인 O2O 플랫폼 ‘우리 가게’ 앱을 운영 중인 양천구 소재 기업 나인스는 다양한 업종의 소상공인에게 디지털마케팅과 고객 유치 및 홍보 활성화를 지원하고 있다.

이번 협약의 주요 내용은 지역내 소상공인들을 대상으로 ▲ ‘우리가게’ 플랫폼 내 결제수수료를 무상 제공 ▲제품 선구매를 통한 ‘100% 할인 쿠폰’ 이벤트의 쿠폰 등록비용(1000만 원)을 지원하는 것이다.


가맹점의 상품과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는 '100% 할인 쿠폰' 이벤트를 통해 1차적으로 가게를 앱에서 홍보할 수 있으며, 가게 주위의 고객들이 이벤트에 참여, 직접 방문을 유도한다.


노출, 참여, 방문으로 이어지는 방식을 통해 가게 주변 잠재고객들을 대상으로 효과적인 홍보가 이루어진다. ‘우리 가게’ 가맹을 희망하는 소상공인들은 ‘우리가게’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을 신청할 수 있다.

서경동 나인스 대표는 “코로나 19로 인해 어려운 소상공인 분들과 상생하며 성장하려는 취지에서 만든 ‘우리가게’ 앱을 통해 최근 추세에 맞는 디지털화를 지원, 소상공인들에게 도움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지난해 12월21일 구는 서울시 제로배달 유니온 참여사 허니비즈(‘띵동’), 온라인 예약관리시스템 운영사 테이블 매니저(‘테이블 매니저’)와 함께 소상공인 디지털화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디지털마케팅 분야의 지원까지 확보, ‘배달 앱·온라인 예약·디지털 마케팅’의 3박자 디지털서비스 지원 체계를 강화하게 됐다.


구는 이같은 지원 사업을 효과적으로 추진하기 위해서 구에서 추진하는 소상공인 디지털화 지원사업인 ‘청년 디지털 서포터즈’ 사업과 연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서포터즈들이 직접 지역내 소상공인들에게 방문, 각 협약기업의 디지털서비스를 적극 홍보하고 안내, 소상공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현재 10명의 서포터즈들이 25곳의 소상공인 가게와 연결돼 활동하고 있으며, 3월 중 10명을 추가 선발, 총 20명의 인원으로 연말까지 꾸준히 운영될 계획이다. 추가로 지원을 희망하는 소상공인 사업장들은 구청 일자리경제과로 문의하면 된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소상공인을 위한 협약에 참여해준 기업들에 감사하다”며 “다양한 디지털 서비스 지원이 코로나 19로 위기에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반전의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