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中매체, 중ㆍ일 외교장관 회담 좋은 성과

최종수정 2020.11.25 14:49 기사입력 2020.11.25 14:49

댓글쓰기

비즈니스 교류 재개, 코로나19 공동 대응 등 협력 강화
시진핑 주석 방일 일정에 대해선 언급없어

[아시아경제 베이징=조영신 특파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발생 이후 코로나19 발원지 문제로 악화일로를 걷던 중국과 일본이 외교 수장 회담을 통해 좋은 성과를 거뒀다고 중국 주요 매체가 보도했다.


중국 관영 환구시보는 25일 일본을 방문 중인 왕이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과 모테기 도시미쓰 일본 외무상의 전날 회담 결과를 전하면서 "양국이 이번 회담을 통해 비즈니스 교류재개 등 양국 관계를 강화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호평했다.

환구시보는 이번 회담에서 양측이 ▲비즈니스 교류 재개▲코로나19 대응▲일본산 식품 수입 규제 ▲일본 하계ㆍ중국 동계 올림픽 성공 개최▲양국 경제 회복 등에서 협력하기로 합의를 이뤘다고 소개했다.


이 매체는 "왕 부장과 모테기 외무상이 중ㆍ일 관계와 공동 관심사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하고, 상호 소통했다"면서 "이번 회담에서 5가지의 중요한 공동인식을 달성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이번 회담이 코로나19 발생 이후 양국 외교 수장의 첫 대면 방식 회담"이라며 "양측 모두 고위급 교류와 경제 무역, 외교 당국 간 협상, 안보 대화, 관광 등 영역에서 협력을 재개하기를 원했다"고 덧붙였다.

당초 올해 4월께 진행됐던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방일에 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베이징=조영신 특파원 asch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