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나은행 "코로나19 피해 수출기업 대상 특별 금융지원 실시 중"

최종수정 2020.11.25 08:58 기사입력 2020.11.25 08:58

댓글쓰기

한국무역보험공사와 금융지원협약으로 수출 금융지원상품 및 컨설팅 제공

하나은행 "코로나19 피해 수출기업 대상 특별 금융지원 실시 중"


[아시아경제 박선미 기자] 하나은행은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어려워진 영업환경 속에서도 수출산업을 이끌어 나가는 대한민국의 중소, 중견기업에게 힘을 보태고자 보증기관과 협업하는 등 수출기업 대상 특별 금융지원을 실시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하나은행은 지난 3월부터 한국무역보험공사와의 특별 업무협약을 계기로 소재, 부품, 장비산업 및 신흥시장 수출장려를 위한 '위드론 수출금융' 특별 판매를 통해 수출기업의 유동성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어려운 외부 여건 속에서도 무역보험공사와의 협업을 통해 하나은행에서 지원한 업체 수와 보증금액은 지난 3월 대비 약 10배 증가했다.

또한, 지난 6월 신용보증기금과도 업무협약을 통해 '위드론 수출금융Ⅱ'를 출시해 수출중소기업의 금융비용을 분담하고 외국환수수료를 추가로 감면해 실질적인 금융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무역보험공사, 신용보증기금과의 협약 이후 230여개 업체를 지원하는 등 전체 850여개 업체에 3500억원 규모로 수출기업의 유동성지원 및 무역 증대에 기여했다.


디지털혁신을 통한 수출 기업의 편의성 제공도 추진하고 있다. 지난 5월 '하나원큐FX' 출시를 통해 영업점 방문 및 유선 통화 없이 직접 외국환매매를 수행할 수 있는 비대면 외환 거래 플랫폼을 오픈해 손님의 효율적인 외환거래를 도모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었다.


조종형 하나은행 외환사업단장은 “외국환 전문은행으로서 하나은행은 '수출기업과 함께 성장하며 행복을 나누는 금융'을 실천하고 있으며, 향후 수출기업을 위한 다양한 지원방안을 기획하고 있다”며 “수출기업의 무역 활성화를 위해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선미 기자 psm8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