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웅제약, 지역사회와 세포·유전자 치료제 산업 육성

최종수정 2020.10.30 10:51 기사입력 2020.10.30 10:51

댓글쓰기

대웅제약, 지역사회와 세포·유전자 치료제 산업 육성


[아시아경제 조현의 기자] 대웅제약 은 세포·유전자 산업 육성을 위해 경상남도·김해시·인제대와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민·관·학 협력체계를 통해 세포·유전자 치료제 산업을 육성하기 위함이다.

대웅제약 은 김해를 포함한 경남에서 세포·유전자 치료제 신생기업(스타트업)을 발굴해 바이오의약품의 개발부터 임상, 허가, 판매 등 전 과정에 대한 비법을 전수할 계획이다. 또 지역에서 산업 맞춤형 인재를 양성하고 채용하는 프로그램도 운영할 방침이다.


인제대는 임상 및 공동연구를 지원한다. 김해시와 경상남도는 산업 육성을 전반적으로 뒷받침할 예정이다.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는 “체계적으로 경상남도와 김해시에서 세포·유전자 치료제 분야 스타트업을 지원할 예정”이라며 “제약바이오 분야의 노하우를 기반으로 지역인재 양성과 창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했다.



조현의 기자 hone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