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민의힘 “靑 경호팀, 주호영 원내대표 신체 수색…의도된 도발인가”

최종수정 2020.10.28 10:47 기사입력 2020.10.28 10:47

댓글쓰기

“野 원내대표에 ‘문리장성’…의회에 대한 모욕”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국민의힘은 28일 “오늘 시정연설을 앞두고 대통령과 국회의장, 여야 원내대표 간담회장 앞에서 청와대 경호팀이 주호영 원내대표를 신체 수색하는 전례 없는 사태가 벌어졌다”며 “청와대가 의사당내에서 야당 원내대표의 접근조차 막는 것인가”라고 비판했다.


최형두 국민의힘 원내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야당 원내대표를 비롯한 국회 원내정당 지도자를 만나러 온 대통령의 목적을 잊었나”라며 “청와대 시스템상 있을 수 없는 일이다. 의도된 검색이고 의도된 도발인가”라며 이같이 말했다.

최 원내대변인은 “국회의사당 내에서 야당 원내대표의 신체 수색을 강압적으로 하는 것은 의회에 대한 노골적 모욕”이라며 “이것이 10가지 질문에 대한 답인가”라고 지적했다.


최 원내대변인은 “국민의힘은 국민과 함께 청와대의 안하무인에 분노한다”며 “야당 원내대표의 간담회 접근에도 ‘문리장성’이고 ‘재인산성’인가”라고 날을 세웠다.


최 원내대변인은 “오늘 청와대의 야당 원내대표 신체 수색은 문재인 정부 시정연설의 위선과 이중성을 압축적으로 보여준 사건”이라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