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한금융, 베트남 그랩과 스타트업 육성 '맞손'

최종수정 2020.10.22 09:30 기사입력 2020.10.22 09:30

댓글쓰기

스타트업과 함께 디지털 금융 협업도…MOU 체결

지난 20일 그랩베트남 본사에서 진행된 협약식에 참석한 신한금융그룹 신동민 베트남 컨트리헤드(우측 두번째)와 그랩베트남 응웬 타이 하이 반 대표(우측 세번째)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난 20일 그랩베트남 본사에서 진행된 협약식에 참석한 신한금융그룹 신동민 베트남 컨트리헤드(우측 두번째)와 그랩베트남 응웬 타이 하이 반 대표(우측 세번째)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신한금융그룹이 해외 사업 중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베트남의 스타트업 육성에 팔을 걷어부쳤다.


신한금융그룹은 호치민에 위치한 그랩베트남 본사에서 베트남 모빌리티 기업인 그랩과 베트남 스타트업 공동 육성 및 디지털 금융 서비스 확대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그랩은 ‘동남아시아의 우버’라고 불리는 베트남 내 1위 모빌리티 기업으로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 8개국에서 차량 공유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물류 배송, 모바일 결제 시스템 등 다양한 영역으로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지난 20일 진행된 협약식에는 신한금융그룹 신동민 베트남 컨트리헤드와 그랩베트남 응웬 타이 하이 반 대표 등 양사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해 ▲베트남 스타트업 공동 선발 및 육성 ▲새로운 디지털 금융서비스 개발 등에 대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신한금융의 ‘신한퓨처스랩 베트남’과 그랩은 주요 산업분야의 현지 리딩 기업 및 정부 파트너와 함께 핀테크, 디지털, 운송, 식품, 부동산 등 폭 넓은 분야의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산업별 멘토링 프로그램을 통해 스타트업 생태계를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신한금융은 디지털 및 비대면 금융서비스 업그레이드를 위해 그랩의 플랫폼과 고객망을 활용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현지에 적합한 차별화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 양사 간 시너지 발굴을 통해 사업 모델을 다각화 할 계획이다.


신동민 신한금융 베트남 컨트리헤드는 “이번 협약을 통해 디지털 혁신을 통한 진보된 금융서비스 환경을 마련하고, 현지 스타트업 생태계와 상생하며 다양한 사업모델을 구축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그룹차원에서 추진 중인 ‘글로벌 DT’의 일환으로 현지 기업들과의 제휴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응웬 타이 하이 반 그랩 베트남 대표는 “그랩은 동남아시아 최초의 데카콘으로서 베트남 뿐만 아니라 동남아시아 스타트업 생태계 구축을 위해 다양한 지원을 하고 있다”며 “신한금융과의 협업을 계기로 이용자들에게 더 나은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 나아가 유망 산업 기술 분야에 대한 협력 및 글로벌 네트워크의 확장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