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공항공사, 김포공항서 'AI 수어안내' 시연회 개최

최종수정 2020.09.23 15:13 기사입력 2020.09.23 15:13

댓글쓰기

연말 김포공항서 시범운영…23년엔 제주공항에도 적용

한국공항공사, 김포공항서 'AI 수어안내' 시연회 개최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한국공항공사는 UN이 정한 세계 수어의 날을 맞아 김포공항 국내선 청사에서 인공지능(AI) 기반 수어 안내시스템 시연회를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시연된 수어안내시스템은 공사와 한국전자기술연구원이 공동개발 중인 시스템으로, AI기반의 딥 러닝 기술을 적용해 청각장애인의 수어데이터를 수집하고 수어인식 및 사용자 기반 인터페이스(UI)를 구현해 청각장애인이 쉽게 공항시설을 이용하도록 개발 중이다.

공사는 이날 시연한 수어 안내시스템의 기능과 성능을 업그레이드 해 오는 12월 김포공항에서 시범운영을 실시한다는 계획이다. 또 2023년엔 제주도 세계 청각장애인 대회를 대비, 이 시스템을 제주공항에도 설치·운용할 예정이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