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기부, 85조원 규모 중소기업·소상공인 추석자금 지원

최종수정 2020.09.21 16:11 기사입력 2020.09.21 16:11

댓글쓰기

21일 서울시 양천구 신영시장에서 개최된 중소기업 금융지원위원회에서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 정책금융기관장, 시중은행장들이 만나 중소기업 금융지원위원회를 열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중기부
 

사진 3) 상인회장 브리핑을 경청중인 참석자들

 

사진 4) 중소기업 금융지원위원회 참석자 단체사진

21일 서울시 양천구 신영시장에서 개최된 중소기업 금융지원위원회에서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 정책금융기관장, 시중은행장들이 만나 중소기업 금융지원위원회를 열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중기부 사진 3) 상인회장 브리핑을 경청중인 참석자들 사진 4) 중소기업 금융지원위원회 참석자 단체사진



[아시아경제 문혜원 기자] 중소벤처기업부는 21일 중소기업·소상공인에게 85조6000억원 규모의 추석 지원자금을 은행과 공공기관을 통해 대출·보증 방식으로 공급한다고 밝혔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21일 서울시 양천구 신영시장에서 중소기업 금융지원위원회를 열고 정책금융기관과 시중은행장들을 만나 중소기업·소상공인 추석 지원자금의 원활한 집행 협조를 요청했다.

박 장관은 “명절에는 중소기업의 자금 수요가 많아 어려움이 큰 만큼 계획된 85조6000억원의 중소기업·소상공인 특별 추석 자금이 원활히 지원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또 “코로나19 피해 지원을 위해 중소기업에 대해서는 4차 추경을 통해 2조7000억원을, 소상공인에 대해서는 기존 대책의 잔여 재원 활용도를 높일 제도를 개선하기로 했다”며 “신속히 자금이 공급될 수 있도록 금융기관에서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중기부는 이 자리에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추석 자금 지원계획과 정책금융기관과 은행에 대한 협조 요청사항, 스마트 시범상가 사업추진 계획 등을 논의했다.

우선 추석을 대비해 30조3000억원 규모의 신규 특별자금을 통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명절 소요자금을 최고 1.5%까지 금리를 우대해 지원하고 신보·기보·지역신보 보증 3조1700억원 등 총 33조4700억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기존 대출과 보증에 대해서는 총 52조1300억원 규모의 만기 연장을 통해 명절을 전후한 자금난을 해소할 계획이다.


금융지원위원회 참여기관들은 추석 자금 지원 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금융 이용 불편을 최소화하기로 하고 21억3000만원 규모의 온누리상품권 구매, 장보기 행사, 구매 물품 사회복지시설 기부 등을 통해 추석 명절 전통시장 활성화에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문혜원 기자 hmoon3@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