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T, 5G 융복합 수요 맞춰 ‘기업 망 슬라이스’ 개발

최종수정 2020.07.14 09:11 기사입력 2020.07.14 09:11

댓글쓰기

KT, 5G 융복합 수요 맞춰 ‘기업 망 슬라이스’ 개발


[아시아경제 구채은 기자] KT가 ‘5G 기업 망 슬라이스’ 상용 서비스 출시를 위한 기술 검증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14일 밝혔다.


KT는 정부가 ‘디지털 뉴딜’ 정책을 발표하면서 5G 융복합 사업에 대한 수요가 늘어 날 것으로 분석해 5G 기업 망 슬라이스를 개발했다. 5G 기업 망 슬라이스를 이용하는 기업 고객은 인프라나 직원이 전용으로 이용하는 ‘사내 망’을 여러 개로 분리해 업무와 현장 특성에 최적화된 형태로 네트워크를 제공 받을 수 있다.

예컨대 임직원의 스마트폰이 접속하는 5G 네트워크와 공장 모니터링을 위해 설치된 무선 CCTV의 5G 네트워크를 분리해 안정적으로 네트워크를 설계할 수 있다. 또한 임직원 스마트폰 전용 5G 네트워크는 전국 어디서나 접속 가능한 서비스 커버리지를 제공할 수 있다. 제품 생산 인프라를 관리하는 사물인터넷 단말은 기업 보안을 위해 공장에서만 접속 가능하도록 네트워크 커버리지를 세분화해 이용하는 것이 가능하다.


김봉기 KT 플랫폼연구소장은 “5G 기업 망 슬라이스 개발로 스마팩토리, 스마트시티, 물류?유통, 5G국가망, 재난안전망, 공공안전 등의 다양한 민간 및 공공 분야의 다양한 업무 특성에 따라 맞춤형 네트워크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다”며 “KT는 기업 고객들에게 다양한 5G 융합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맞춤형 네트워크 및 기술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구채은 기자 faktu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