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종대 "교육부 감사 결과 반박…직무 태만·저가 임대 없었다"

최종수정 2020.07.10 08:36 기사입력 2020.07.10 08:36

댓글쓰기

세종대 "교육부 감사 결과 반박…직무 태만·저가 임대 없었다"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세종대학교가 교육부 감사 결과에 대해 "임원직무 태만과 저가 임대는 전혀 없었다"고 반박했다.


교육부는 앞서 세종대 학교 법인인 대양학원이 1657억원을 유가증권에 투자했다는 전제로 수익률이 미흡하다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세종대는 "1657억원은 1978년부터 123원을 투자한 회사들의 투자 성과"라며 "수익률로 환산하면 연 11%"라고 주장했다. 또 "세종호텔은 대양학원이 100% 주식을 보유하고 있는 주식회사로 이를 임대하고 매년 임대료 6억원, 기부금 3억원 등 총 9억원을 받았다"고 해명했다. 이를 기준으로 수익률을 산출하면 2017년 2.09%, 2018년 1.86%로 모두 법정수익률 1.48%, 1.56%를 각각 상회한다.

아울러 세종대는 "세종호텔 등의 수익이 줄어든 것은 2005~2009년 임시이사 기간에 총 290억 원 적자를 내서 차입금이 276억 원 증가했기 때문"이라고 했다. 또 "2015년 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사태, 중동호흡기증후군, 한일 관계 악화 등으로 세종호텔을 포함한 국내 대부분 호텔이 적자로 어려운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