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AOA 전 멤버 유경 "난 그때 모두 똑같아 보였는데"…팀 저격 논란

최종수정 2020.07.04 10:02 기사입력 2020.07.04 02:20

댓글쓰기

AOA 전 멤버 민아 "10년을 당하고 참았다"
AOA 지민 "소설"

AOA 출신 유경이 팀 멤버를 저격하는 듯한 글을 올렸다. 사진=유경 인스타그램 캡처.

AOA 출신 유경이 팀 멤버를 저격하는 듯한 글을 올렸다. 사진=유경 인스타그램 캡처.




[아시아경제 김봉주 인턴기자] AOA 출신 유경이 팀 멤버를 저격하는 듯한 글을 올렸다.


3일 유경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솔직히 그때의 나는 모두가 다 똑같아 보였다"라며 "'But I won’t quit for the people I love. So I’ll say I’m fine until the day I fucking see the light'. 어제 들었던 노래의 가사처럼, 다시 모두 이겨내야겠다"라는 글을 게시했다.

앞서 이날 AOA 출신 권민아는 본인의 사회관계망서비스에 "10년 동안 한 멤버에게 괴롭힘을 당한 끝에 팀을 탈퇴했다"는 내용의 글을 올리고, 자신을 괴롭힌 사람으로 리더 지민을 지목했다.


이후 해당 글은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파문이 일었고, 유경 역시 이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올린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한편 유경은 지난 2016년 팀을 탈퇴한 이후 홀로 활동하고 있다.



김봉주 인턴기자 patriotbo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