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북체육회, 체육회관 방역에 ‘만전’

최종수정 2020.06.03 15:17 기사입력 2020.06.03 15:17

댓글쓰기


운영 중단 헬스장 등 시설 재개

 전북체육회, 체육회관 방역에 ‘만전’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이건주 기자] 전북체육회가 ‘코로나19’ 전면 차단을 위해 예방적 관리 강화에 나섰다.


3일 체육회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산방지가 사회적 거리두기에서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되면서 그간 운영을 중단했던 도 체육회관 내 헬스장 등 체육시설 최근 다시 개방했다.

이에 도 체육회는 체육회관을 찾는 도민들이 증가하자 기존 코로나 예방 관리를 한층 더 강화키로 했다.


체육회관 일부 출입문을 폐쇄하고, 출입객들을 파악하기 위해 승강기를 통제, 1층에 의무 정차할 수 있는 시스템을 확인·구축키로 했다.


예를 들어 체육회관 이용자가 지하 1층에서 지상 5층을 가기위해 승강기에 탑승을 했더라도 1층에 자동 서게 된다.

1층에서는 체육회 직원들이 비접촉식 체온계를 활용해 발열상황을 체크하고 방명록을 작성토록 할 예정이다.


또한 손 소독제 비치와 승강기, 화장실 등은 매일 소독에 나선다. 체육회관은 주1회 전체 방역을 할 계획이다.


체육회 관계자는 “체육회도 '코로나19' 방역에 긴장의 끈을 놓지 않겠다”며 “도민들의 건강과 안전이 최우선인 만큼 완전히 종식될 때까지 예방하고 또 예방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이건주 기자 sclj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