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충남 천안·아산 28개 학교 등교 연기…"코로나19 확산 우려로 3일만 연기"

최종수정 2020.05.27 19:02 기사입력 2020.05.27 19:0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황윤주 기자] 충남 천안과 아산지역 28개 학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에 등교수업을 중단했다.


충남교육청은 27일 천안 18개, 아산 10개 학교가 등교를 연기했다고 밝혔다. 학교별로 1~3일 등 일정 기간만 연기한다는 방침이다.

천안의 경우 확진자가 한 명 발생한 서북구 직산읍을 중심으로 초등학교 7곳, 중학교 3곳, 고교 1곳, 특수학교 1곳이 등교를 연기했다. 유치원 6곳도 자율적으로 등교 연기를 결정했다.


아산에서는 경북 구미 확진자가 아산 시내 태권도 학원에 들른 사실이 확인되면서 인근 유치원 2곳과 초등학교 8곳이 개학을 연기했다.


코로나19 확산 우려에 따른 등교 연기 결정은 학교장이 상황을 판단해 자율적으로 할 수 있다.



황윤주 기자 h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